영화

서울경제

대세남 강하늘 박서준 뭉쳤다, 영화 '청년경찰' 캐스팅 확정

최상진 기자 입력 2016. 10. 13. 12: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영화 ‘청년경찰’이 충무로 대세 남자배우 박서준과 강하늘의 투톱 캐스팅을 확정했다.

영화 ‘청년경찰’이 충무로 대세 남자배우 박서준과 강하늘 투톱 캐스팅을 확정하고, 올 하반기 크랭크인 한다. ‘청년경찰’은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뿐인 두 경찰대생이 눈앞에서 목격한 납치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수사 액션물이다.

영화 ‘청년경찰’에 캐스팅도니 강하늘(좌)과 박서준(우)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악의 연대기’, ‘뷰티 인사이드’,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에서 맹활약하며 단숨에 대세 배우의 입지를 굳히고 올 12월 방영 예정인 드라마 ‘화랑: 더 비기닝’ 촬영을 마친 박서준과 올해 초 영화 ‘동주’에서 진정성 있는 연기로 흥행을 이끌고 현재 방송중인 드라마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에서 여심을 공략중인 강하늘은 이 영화를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게 된다.

박서준과 강하늘은 어설프지만 열정적이고 순수한 경찰대생들로 분해 그동안 보여주지 않은 새로운 매력과 신선한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영화 ‘코알라;로 충무로의 주목을 받은 김주환 감독의 차기작으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청년경찰‘은 올 하반기 크랭크인해 내년 상반기 개봉할 예정이다.

/최상진기자 sestar@sedaily.com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