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포츠동아

'당신, 거기' 김윤석 "경솔하고 미련했다" 사과

입력 2016. 12. 05. 16:20 수정 2016. 12. 05. 16:34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김윤석이 여배우 성희롱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김윤석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당신, 거기 있어 줄래요’ 기자간담회에서 질의응답에 앞서 일어나 "염치불구하고 일어났다. 이 자리가 늦은 감도 없지 않아 있다"고 입을 열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배우 김윤석이 여배우 성희롱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김윤석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당신, 거기 있어 줄래요’ 기자간담회에서 질의응답에 앞서 일어나 “염치불구하고 일어났다. 이 자리가 늦은 감도 없지 않아 있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양말 공약에서 시작해 나의 경솔함과 미련함을 거치면서 상당히 불편한 자리를 초래했다. 분노와 불편함을 느낀 모든 분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깊이 반성하겠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앞서 김윤석은 ‘당신, 거기 있어 줄래요’ 무비토크에서 흥행 공약을 밝히다 “여배우의 무릎 담요를 내리겠다”고 말해 뭇매를 맞았다.

홍지영 감독의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는 기욤 뮈소의 동명 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과거로 돌아갈 수 있는 10개의 알약을 얻게 된 남자가 30년 전의 자신과 만나 평생 후회하고 있던 과거의 한 사건을 바꾸려 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김윤석 변요한 채서진 등이 출연한 작품으로 12월 14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