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오마이뉴스

[오마이포토] '마녀' 박희순, 나도 최우식!

이정민 입력 2018. 06. 08. 11:48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최우식(오른쪽)이 8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마녀> 제작보고회에서 미스터 최 역의 배우 박희순이 즉흥적으로 자신의 이름을 최우식으로 지었다고 이야기하자 놀란 모습을 하며 웃고 있다.

<마녀> 는 시설에서 수많은 사람이 의문의 사고로 죽은 날 밤, 홀로 탈출한 뒤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교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액션 작품이다.

27일 개봉.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오마이뉴스 이정민 기자]

ⓒ이정민
배우 최우식(오른쪽)이 8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마녀> 제작보고회에서 미스터 최 역의 배우 박희순이 즉흥적으로 자신의 이름을 최우식으로 지었다고 이야기하자 놀란 모습을 하며 웃고 있다.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사람이 의문의 사고로 죽은 날 밤, 홀로 탈출한 뒤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교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액션 작품이다. 27일 개봉. 

Copyrights ⓒ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