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나벨 집으로' 십자가 떨어지고 코피 멈추지 않는 촬영장 공포 실화

신상민 기자 입력 2019.06.18. 11:40

영화 '애나벨 집으로'의 촬영 중 기이한 일이 벌어져 영화를 더욱 기대하게 한다.

'애나벨 집으로'의 촬영 기간 동안, 오컬트 뮤지엄 세트의 피아노 의자가 야근하는 스태프도 없고 세트장의 문도 잠겨 있던 밤사이 여러 번 움직인 일이 있었다.

'애나벨 집으로'는 애나벨의 세 번째 이야기이자 '컨저링 유니버스' 7번째 작품으로 국내 900만 명 관객을 사로잡은 '컨저링 유니버스'의 수장인 공포의 대가 제임스 완이 제작을 맡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애나벨 집으로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영화 ‘애나벨 집으로’의 촬영 중 기이한 일이 벌어져 영화를 더욱 기대하게 한다.

그간 영화 ‘컨저링’ ‘애나벨’ 시리즈 등 ‘컨저링 유니버스’ 영화들은 제작의 축복 기도를 받기 위해 신부님을 모시는 전통이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촬영 중 영화마다 각기 다른 상황에서 배우나 제작팀이 여러 번 이상한 현상을 목격하는 일이 발생했다. 이러한 상황은 ‘애나벨 집으로’에서도 벌어졌다.

‘애나벨 집으로’의 촬영 기간 동안, 오컬트 뮤지엄 세트의 피아노 의자가 야근하는 스태프도 없고 세트장의 문도 잠겨 있던 밤사이 여러 번 움직인 일이 있었다.

또 촬영장을 방문한 어느 기자의 시계가 제 멋대로 시간을 바꾸고 속도가 빨라지는 등 이상 현상을 보였다. 배터리 문제인줄 알고 교체하러 갔더니 시계가 멀쩡히 작동하고 있던 것이다.

워렌 부부의 딸 주디 역을 맡은 배우 멕케나 그레이스도 몇 가지 기이한 일을 경험했다. 트레일러가 갑자기 이유 없이 정전이 되고 닫아 놓은 문이 저절로 열려 있다거나 촬영장 빈 방 중 하나에서 누워있는 그림자 형체를 목격하기도 했다.

심지어 촬영 중에 갑자기 코피가 났는데 세트장을 떠나서야 겨우 멈췄고, 목에 걸고 있던 묵주의 십자가가 갑자기 빠져 바닥으로 떨어지는 일도 있었다.

한 번은 촬영장에서 애나벨을 찍은 사진은 모두 까맣게 나왔고, 패트릭 윌슨과 애나벨이 함께 찍은 사진에서는 패트릭 윌슨이 차고 있던 십자가 위에 까만색 표식이 찍혀 십자가가 어둡게 나오기도 했다.

‘애나벨 집으로’는 애나벨의 세 번째 이야기이자 ‘컨저링 유니버스’ 7번째 작품으로 국내 900만 명 관객을 사로잡은 ‘컨저링 유니버스’의 수장인 공포의 대가 제임스 완이 제작을 맡았다.

특히 이번 영화에서 집으로 온 애나벨은 집이라는 가장 친밀한 공간을 배경으로 그간 보여주지 않았던 신출귀몰한 면모를 통해 더욱 강력한 공포를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실제 퇴마사이자 컨저링 유니버스의 실화 인물인 워렌 부부가 맡았던 사건들과 관련된 저주받은 물건들을 전시하는 오컬트 뮤지엄에 갇혀있던 모든 악령들을 깨워, 그야말로 악령 어벤져스를 결성한다.

‘애나벨 집으로’는 오는 26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영화 스틸]

티브이데일리 바로가기 www.tv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tvdaily.co.kr
더이상의 이슈는 없다! 티브이데일리 모바일, 앱 다운받기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겨울왕국 2 평점 08 . undefined 예매율83.88%
  2. 2위 블랙머니 평점 09 . 02 예매율7.72%
  3. 3위 신의 한 수: 귀수편 평점 07 . 01 예매율2.48%
  4. 4위 82년생 김지영 평점 06 . 07 예매율1.66%
  5. 5위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평점 07 . 09 예매율0.87%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