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포츠경향

CGV아트하우스, '전도연'관 연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 입력 2019. 11. 25. 09:2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배우 전도연의 헌정관이 열린다.

CGV아트하우스 측은 25일 “‘한국영화인 헌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다음 달 11일 CGV강변에 ‘전도연관’을 개관한다”고 밝혔다.

‘한국영화인 헌정 프로젝트’는 한국영화의 위상을 높인 영화인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CGV아트하우스가 상영관을 헌정하고 업적을 조명하는 프로젝트다. 지난 2016년 CGV아트하우스 서면 ‘임권택관’과 압구정 ‘안성기관’을 시작으로 2017년에는 CGV용산아이파크몰에 ‘박찬욱관’을, 지난해에는 CGV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에 ‘김기영관’을 개관했다. 한국영화 100주년을 맞은 올해에는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 이장호 위원장 및 영화 평론가, 영화 전문 기자 등의 자문을 받아 CGV아트하우스 ‘한국영화인 헌정 프로젝트’의 다섯 번째 헌정관 영화인으로 ‘전도연’을 선정하게 됐다.

CGV아트하우스는 한국 영화산업과의 상생 발전을 위해 내년 초 헌정관 수익 중 1,500만 원을 전도연의 이름으로 후원할 예정이다. 2016년에는 임권택 감독과 안성기, 2017년에는 박찬욱 감독, 2019년에는 김기영 감독 이름으로 한국독립영화 감독과 배우에게 후원금을 전달한 바 있다.

전도연은 한국영화가 급진적으로 성장한 1990년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끊임없는 도전을 이어가고 있는 독보적인 배우다. 1997년 스크린 데뷔작이자, 그 해 신인여우상을 거머쥔 영화 ‘접속’을 시작으로, 파격적인 캐릭터를 연기한 ‘해피 엔드’, 순수한 러브스토리 ‘약속’, ‘내 마음의 풍금’,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인어공주’ 등 왕성한 작품 활동을 펼쳤다. ‘스캔들-조선남녀상열지사’, ‘너는 내 운명’과 같이 대중적 사랑을 크게 받은 작품은 물론 당시 신인이었던 류승완 감독의 ‘피도 눈물도 없이’를 선택하기도 했다. ‘칸의 여왕’이라는 타이틀을 안겨준 ‘밀양’을 통해 전 세계에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게 다진 후 신예 배우 하정우와 ‘멋진 하루’를 함께하는가 하면, 김기영 감독의 걸작을 리메이크한 ‘하녀’를 통해서도 좋은 연기를 선보였다. 정통 멜로 ‘남과 여’, 명연기를 펼친 ‘무뢰한’, 따뜻한 가족 드라마 ‘집으로 가는 길’, ‘생일’까지 장르와 규모, 대중성과 작품성을 오가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었다. 전도연 배우는 꾸준한 작품 활동과 진심이 담긴 연기세계를 펼치며, 한국영화사 최초로 칸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이라는 영예까지 안았다. 대한민국 배우 최초로 제67회 칸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위촉, 프랑스 문화예술공로훈장 슈발리에 수상 등 한국영화를 세계에 알리는 데 크게 기여했다.

CGV아트하우스는 ‘전도연관’ 개관을 기념해 다음 달 11일부터 24일까지 2주간 전도연 배우의 대표작을 엄선해 ‘전도연 마스터피스 특별전’을 개최한다. 스크린 데뷔작인 ‘접속’부터 ‘해피 엔드’, ‘밀양’, ‘멋진 하루’, ‘무뢰한’까지 총 5편의 작품을 특별전에서 만날 수 있다.

이번 헌정관 개관을 축하하기 위해 영화를 심도 있게 이해할 수 있는 다양한 톡(Talk)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다음 달 11일 오후 7시 CGV강변에서는 이동진 영화평론가의 스페셜 라이브톡을 진행한다. ‘무뢰한’을 상영한 뒤, 전도연과 함께 영화와 연기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동진의 스페셜 라이브톡은 CGV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 압구정, 광주터미널, 대구, 대전, 서면 총 6개 관에서 실시간 스크린 생중계된다.

다음 달 14일 오후 7시에는 ‘무뢰한’ 상영 후 전도연의 작품세계에 대해 살펴보는 정성일 영화평론가의 시네마톡이 개최될 예정이다. 모든 상영작은 이날부터 CGV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CGV아트하우스는 ‘전도연 마스터피스 특별전’ 영화를 감상하고, 굿즈로 영화의 여운까지 간직할 수 있는 ‘더스페셜패키지’도 준비했다. ‘접속’, ‘해피 엔드’, ‘밀양’, ‘멋진 하루’, ‘무뢰한’을 관람하고, 각 상영작의 A3 아트포스터 1종과 배지 세트까지 소장할 수 있다. 다음 달 18일 오후 7시 반에 상영하는 ‘밀양’을 관람한 관객들에게는 특별전 상영작 아트포스터 5종 세트를 증정한다. 아울러 전도연관 개관일부터 CGV 씨네 라이브러리에서는 전도연 배우의 대표작 시나리오 및 관련 도서를 특별 전시한다.

CGV아트하우스 강경호 사업부장은 “한국영화 100주년을 맞아 더욱 뜻 깊은 해에, 한국영화를 대표하는 얼굴이자 전 세계 영화인들의 뮤즈인 전도연에게 ‘전도연관’을 헌정하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한국영화인 헌정 프로젝트’를 통해 한국영화사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한국영화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