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왕국2' 韓 스크린 독과점 논란.. 美 매체도 관심

김미화 기자 입력 2019.12.03. 14:32

애니메이션 '겨울왕국2'가 한국에서 스크린 독과점으로 논란인 가운데, 미국 매체에서도 관심을 나타냈다.

2일(현지시각) 미국 할리우드 리포터는 '겨울왕국2'가 한국에서 스크린 독과점 문제로 고발 당했다고 보도했다.

할리우드 리포터는 "한국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겨울왕국2'의 독과점을 문제 삼아 지난 1일 검찰에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고발장을 냈다"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겨울왕국2'

애니메이션 '겨울왕국2'가 한국에서 스크린 독과점으로 논란인 가운데, 미국 매체에서도 관심을 나타냈다.

2일(현지시각) 미국 할리우드 리포터는 '겨울왕국2'가 한국에서 스크린 독과점 문제로 고발 당했다고 보도했다. 할리우드 리포터는 "한국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겨울왕국2'의 독과점을 문제 삼아 지난 1일 검찰에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고발장을 냈다"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일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겨울왕국2'의 배급사인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가 독점금지법(독점금지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을 위반했다며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을 냈다. 시민단체는 "'겨울왕국2'는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한국 영화관 사상 최고 상영 횟수 기록을 갈아치웠다. 이는 1개 사업자가 50% 이상의 시장 점유율을 확보한 것으로 독과점 금지법 위반에 해당한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겨울왕국2'는 현재 월드와이드 수익 7억 3850만 달러의 흥행수익을 거뒀다. 한화로 약 8700억원이다. 북미에서는 개봉 후 열흘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고 있으며, 추수 감사절 연휴 동안에만 1459억원의 돈을 벌어들였다. 북미 추수감사절 연휴 흥행 신기록이다.

'겨울왕국'은 한국에서도 벌써 878만 관객을 돌파했으며 이번 주중 천 만 관객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겨울왕국'이 애니메이션 최초로 천만 관객을 돌파했으며, '겨울왕국2'는 두 번째 천만 애니메이션이자, 시리즈 연속 천만 돌파를 눈앞에 뒀다.

김미화 기자 letmein@<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겨울왕국 2 평점 07 . 04 예매율64.65%
  2. 2위 포드 V 페라리 평점 08 . 07 예매율13.58%
  3. 3위 나이브스 아웃 평점 08 . 03 예매율4.88%
  4. 4위 감쪽같은 그녀 평점 08 . 03 예매율4.88%
  5. 5위 라스트 크리스마스 평점 08 . 01 예매율3.3%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