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엑스포츠뉴스

[단독] 아이유, 이병헌 감독 차기작 '드림' 출연..박서준과 만난다

김예은 입력 2020. 01. 03. 16:59

기사 도구 모음

아이유가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을 통해 박서준과 호흡한다.

3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아이유(이지은)는 영화 '드림'(가제) 출연을 확정했다.

아이유는 영화 '극한직업'으로 '천만 감독'이 된 이병헌 감독과 손을 잡고 관객들을 만나게 됐다.

한편 박서준, 아이유 주연의 '드림'은 2020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아이유가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을 통해 박서준과 호흡한다.

3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아이유(이지은)는 영화 '드림'(가제) 출연을 확정했다. 이는 오랜 시간 배우로 활동해온 아이유에게 첫 상업 영화다. 

'드림'은 선수 생활 최대 위기에 놓인 축구선수 홍대(박서준)와 생전 처음 공을 잡아본 특별한 국가대표 선수들의 홈리스 월드컵 도전을 그린 유쾌한 드라마. 아이유는 여주인공을 맡아 박서준과 호흡할 예정이다. 

아이유는 지난 2011년 드라마 '드림하이'로 연기 활동을 시작한 후 '최고다 이순신', '프로듀사',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나의 아저씨', '호텔 델루나' 등에 출연하며 주로 브라운관에서만 활동해왔다. 지난해엔 독립영화인 넷플릭스 '페르소나'를 통해 영화배우로 데뷔하기도 했다. 

하지만 상업 영화 경험은 전무하다. 가수로도 드라마에서도 큰 성공을 거둔 상황에서 남은 것은 상업 영화 뿐. 아이유는 영화 '극한직업'으로 '천만 감독'이 된 이병헌 감독과 손을 잡고 관객들을 만나게 됐다. 

한편 박서준, 아이유 주연의 '드림'은 2020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