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푸라기' 감독 "올스타전을 치르는 느낌..놀라움의 연속"

강민경 기자 입력 2020.01.15. 08:24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의 보도스틸 15종이 공개됐다.

15일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측은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속 절박한 상황에서 벗어나고자 변해가는 평범한 캐릭터들의 모습이 담긴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공개된 보도스틸은 돈 가방을 쫓는 인물들의 예측 불가한 전개를 예고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사진=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보도스틸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의 보도스틸 15종이 공개됐다.

15일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측은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속 절박한 상황에서 벗어나고자 변해가는 평범한 캐릭터들의 모습이 담긴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사진=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보도스틸

공개된 보도스틸은 돈 가방을 쫓는 인물들의 예측 불가한 전개를 예고한다. 담담하고 순수한 얼굴부터 눈빛 하나로 상대로 제압하는 카리스마를 지닌 인물 연희(전도연 분)와 구겨진 와이셔츠, 헝클어진 머리를 통해 인간적인 매력을 발산하는 태영(정우성 분)의 모습으로 호기심을 자극한다.

사라진 애인 때문에 사채 빚에 시달리며 한탕의 늪에 빠진 태영은 자신과 함께 한탕을 계획하는 붕어(박지환 분)를 비롯해 먹잇감을 한 번 물면 놓치지 않는 고리대금업자 두만(정만식 분), 단순하지만 살벌한 두만의 오른팔 메기(배진웅 분)에게 쫓기는 절박한 상황을 짐작케 하며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사진=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보도스틸

여기에 인생을 뒤바꿀 최악의 선택 앞에서 흔들리는 나약한 가장 중만(배성우 분), 가족의 생계가 먼저인 국제여객터미널 청소부 영선(진경 분)의 불안한 눈빛은 앞으로 벌어질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또한 평생 지켜온 자신의 모든 것을 잃은 후 깊은 과거에 빠져버린 노인 순자(조여정 분)부터 불행의 늪에서 빠져나올 수 있는 위험한 기회 앞에 놓인 미란(신현빈 분), 가지고 싶은 것을 위해 맹목적으로 달려드는 불법체류자 진태(정가람 분)까지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캐릭터들의 모습으로 긴장감을 더한다.

정우성은 "각 인물들이 하나의 돈 가방을 목표로 삼지만, 각기 다른 사연으로 욕망을 좇아가기 때문에 배우들이 해석하는 것도 각각 다르다"고 포인트를 짚었다. 김용훈 감독은 "영화는 야구로 치면 첫 경기부터 올스타전을 치르는 느낌이었다. 같이 작업하는 순간순간마다 놀라움의 연속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오는 2월 12일 개봉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남산의 부장들 평점 08 . 01 예매율54.95%
  2. 2위 히트맨 평점 06 . 07 예매율13.76%
  3. 3위 미스터 주: 사라진 VIP 평점 08 . undefined 예매율8.59%
  4. 4위 스파이 지니어스 평점 09 . 02 예매율5.97%
  5. 5위 해치지않아 평점 06 . 07 예매율5%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