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트맨' 정준호 "권상우, 후배지만 훌륭한 배우" [인터뷰 맛보기]

김종은 기자 입력 2020.01.15. 11:42

'히트맨'의 배우 정준호가 함께 영화에 출연한 권상우에 대해 이야기했다.

정준호는 15일 서울 종로구 소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히트맨'(감독 최원섭·제작 베리굿스튜디오) 개봉 기념 인터뷰에서 "권상우는 후배지만 훌륭한 배우"라고 말했다.

이날 정준호는 '히트맨' 속 액션 연기에 대해 "정말 힘들다. 상대 배우와 합이 맞지 않으면 바로 다칠 수 있기 때문에 꾸준한 연습을 계속해야 한다"면서 "그런 부분에서 권상우는 대단한 것 같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히트맨, 정준호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히트맨’의 배우 정준호가 함께 영화에 출연한 권상우에 대해 이야기했다.

정준호는 15일 서울 종로구 소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히트맨’(감독 최원섭·제작 베리굿스튜디오) 개봉 기념 인터뷰에서 “권상우는 후배지만 훌륭한 배우”라고 말했다.

이날 정준호는 ‘히트맨’ 속 액션 연기에 대해 “정말 힘들다. 상대 배우와 합이 맞지 않으면 바로 다칠 수 있기 때문에 꾸준한 연습을 계속해야 한다”면서 “그런 부분에서 권상우는 대단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권상우는 평소 느슨하게 사는 것 같지만 본인만의 철저한 계획이 있고 절제하는 모습을 보인다. 술을 좋아하지만 많이 마시지 않고, 늘 체력 단련하며 몸을 관리한다. 물론 후배 연기자 중에 훌륭한 배우들은 많지만 액션 부분에선 권상우만의 독보적인 매력이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정준호는 “대부분의 액션신 같은 경우, 다른 연기자들은 3-4번을 촬영한 뒤 신을 마치는데, 권상우는 아니다. 본인이 마음에 안 들면 들 때까지 하는 스타일이다. 자신이 만족할 때까지 촬영을 진행한다”며 권상우를 자랑했다.

그런가 하면 정준호는 “권상우의 경우, 자신의 단점을 장점으로 승화시킬 줄 아는 배우”라고 소개했다. 정준호는 “많은 분들이 권상우의 혀가 짧다고 하시지 않냐. 권상우도 이를 인지한지 현장에서 본인의 혀를 꺼내 보여줬다. 그러면서 ‘혀가 너무 길어서 입안에서 제어가 되지 않을 뿐’이라고 농담까지 하더라. 무엇에 대해 지적을 받아도 항상 의기소침하지 않고 단점을 장점으로 승화시키려 노력하는 권상우의 모습을 보며, 성숙한 연기자로서의 길을 잘 걷고 있구나 싶었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 관련키워드 ]정준호|히트맨

티브이데일리 바로가기 www.tv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tvdaily.co.kr
더이상의 이슈는 없다! 티브이데일리 모바일, 앱 다운받기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남산의 부장들 평점 08 . 02 예매율54.95%
  2. 2위 히트맨 평점 06 . 07 예매율13.76%
  3. 3위 미스터 주: 사라진 VIP 평점 08 . undefined 예매율8.59%
  4. 4위 스파이 지니어스 평점 09 . 02 예매율5.97%
  5. 5위 해치지않아 평점 06 . 07 예매율5%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