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티브이데일리

배일 벗은 '반도', 올 여름 개봉 확정 [공식]

최하나 기자 입력 2020. 02. 28. 13:10

기사 도구 모음

'부산행' 연상호 감독의 차기작 '반도'가 베일을 벗었다.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제작 영화사레드피터) 측은 28일 런칭 포스터를 전세계 최초 공개했다.

'반도'의 런칭 포스터는 전대미문의 재난 4년 뒤, 폐허가 된 땅에서 벌어지는 생존자들의 사투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며 올여름 전 세계 극장가를 강타할 액션 블록버스터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또한 '반도'는 런칭 포스터 공개에 맞춰 전 세계 팬들을 위한 글로벌 SNS 계정을 개설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반도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부산행' 연상호 감독의 차기작 '반도'가 베일을 벗었다.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제작 영화사레드피터) 측은 28일 런칭 포스터를 전세계 최초 공개했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2016년 최고 흥행작 '부산행'은 한국 영화 최초로 좀비를 소재로 한 재난 블록버스터로 전 세계 극장가를 휩쓴 메가 히트작이다. 세계를 매혹시킨 연상호 감독이 강동원, 이정현, 권해효, 김민재, 구교환, 김도윤, 이레, 이예원 등 새로운 캐스팅과 함께 '부산행'의 세계관을 확장할 '반도'로 돌아온다. 시작 단계부터 모두가 궁금해 왔던 프로젝트가 런칭 포스터를 국내와 글로벌 버전으로 각각 공개하며 여름 개봉을 향한 첫 발걸음을 뗐다.

세계 최초로 공개된 '반도'의 런칭 포스터 2종은 낮과 밤, 상반되는 분위기로 시선을 압도한다. 먼저 달이 뜬 버려진 항구 배경의 포스터는 빛과 소리에 극도로 민감한 좀비들이 언제 어디서 어떻게 반응할지 모르는 긴장감이 피어난다. 이어 해가 뜬 도심 배경의 포스터는 미친 듯이 달려드는 좀비들에 맞선 정석(강동원)과 민정(이정현)의 일촉즉발 상황을 담았다.


'반도'의 런칭 포스터는 전대미문의 재난 4년 뒤, 폐허가 된 땅에서 벌어지는 생존자들의 사투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며 올여름 전 세계 극장가를 강타할 액션 블록버스터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또한 '반도'는 세계 각국의 런칭 포스터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글로벌 프로젝트의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또한 '반도'는 런칭 포스터 공개에 맞춰 전 세계 팬들을 위한 글로벌 SNS 계정을 개설했다. 해당 계정을 통해 새로운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며, 영화를 기다리는 세계 각지의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올 여름 개봉 예정.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반도' 포스터]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