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텐아시아

하니, 장철수 감독 '하얀 까마귀' 주연..'SF8' 프로젝트 첫 번째 주자

김지원 입력 2020. 04. 02. 10:58 수정 2020. 04. 02. 11:08

기사 도구 모음

하니(안희연)가 'SF8'(에스 에프 에잇)의 '하얀 까마귀'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SF8'은 MBC, 한국영화감독조합(DGK), 웨이브(wavve)가 손잡고 수필름이 제작하는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프로젝트.

'SF8'은 가까운 미래를 배경으로 기술 발전을 통해 완전한 사회를 꿈꾸는 인간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작품으로 8인의 영화감독이 연출을 맡아 러닝타임 각 40분의 총 8편을 선보이는 옴니버스 시리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하니, 장철수 감독과 '하얀 까마귀'로 함께 작업
하니, '하얀 까마귀'서 공포 게임 전문 BJ 役
'SF8' 영화+드라마 크로스오버 옴니버스 작품
하니(안희연)가 ‘SF8’의 ‘하얀 까마귀’ 에피소드의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 사진제공=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하니(안희연)가 ‘SF8’(에스 에프 에잇)의 ‘하얀 까마귀’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SF8'은 MBC, 한국영화감독조합(DGK), 웨이브(wavve)가 손잡고 수필름이 제작하는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프로젝트. 'SF8'은 가까운 미래를 배경으로 기술 발전을 통해 완전한 사회를 꿈꾸는 인간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작품으로 8인의 영화감독이 연출을 맡아 러닝타임 각 40분의 총 8편을 선보이는 옴니버스 시리즈다.

이 중 하니가 출연하는 ‘하얀 까마귀’는 생방송 VR 게임쇼에 출연한 BJ 주노가 가상 현실 세계에 갇히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하니는 연약하고 청순한 이미지를 지닌 공포 게임 전문 인기 BJ 주노 역을 맡았다. 

최근 웹드라마 ‘엑스엑스(XX)’에서 캐릭터를 살리는 감정 표현과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끈 현실 연기로 뜨거운 호평을 받았던 하니는 차기작으로 ‘하얀 까마귀’를 선택하며 SF 장르에 첫 도전한다.

8편의 작품 중 첫 주자로 선택된 ‘하얀 까마귀’는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의 장철수 감독이 연출한다. 가상 현실이라는 새로운 소재를 감각적으로 그려낼 장철수 감독과 배우로서 성공적인 데뷔를 한 하니의 만남이 기대를 모은다.

한국판 오리지널 SF 앤솔러지 시리즈를 표방하며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로봇, 게임, 판타지, 호러, 초능력, 재난 등 다양한 소재의 작품으로 탄생할 ‘SF8’은, 오는 7월 OTT 플랫폼 웨이브에 감독판으로 선공개된다. 이어 오는 8월 MBC에서 4주간에 걸쳐 2편씩 오리지널 버전이 방송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