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마이데일리

'부산행', 확장판으로 재개봉 논의 中..'반도' 쿠키 영상 추가

입력 2020. 05. 21. 16:38

기사 도구 모음

연상호 감독의 신작 '반도' 개봉을 앞두고 '부산행'(감독 연상호) 확장판이 재개봉된다.

'부산행' 배급사 NEW 측은 21일 "'부산행' 확장판인 '부산행: 익스텐디드' 개봉을 검토 중이다"라며 "오는 6월 말 혹은 7월 초 개봉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올 여름 개봉 예정인 '반도'는 '부산행'과 같은 세계관을 공유하고 있으며 마찬가지로 연상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연상호 감독의 신작 '반도' 개봉을 앞두고 '부산행'(감독 연상호) 확장판이 재개봉된다.

'부산행' 배급사 NEW 측은 21일 "'부산행' 확장판인 '부산행: 익스텐디드' 개봉을 검토 중이다"라며 "오는 6월 말 혹은 7월 초 개봉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해당 버전에는 '반도' 쿠키 영상이 포함될 전망이다.

지난 2016년 개봉했던 '부산행'은 정체불명의 바이러스가 퍼진 가운데 부산으로 떠나는 KTX에서 벌어지는 좀비 액션 영화로 배우 공유, 마동석, 정유미, 최우식, 안소희 등이 출연했다. 1156만 명을 동원하며 국내 좀비 영화의 새 역사를 쓴 바 있다.

올 여름 개봉 예정인 '반도'는 '부산행'과 같은 세계관을 공유하고 있으며 마찬가지로 연상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다만 전작과 달리 강동원, 이정현이 극을 이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