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엑스포츠뉴스

'결백' 배종옥 "영화 개봉 늦춰진 경험 처음, 잘 봐주실 것이란 믿음 있어"

김유진 입력 2020. 06. 04. 16:24

기사 도구 모음

배종옥이 '결백' 개봉을 맞는 소감을 전했다.

4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결백'(감독 박상현)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박상현 감독과 배우 신혜선, 배종옥, 허준호, 태항호, 홍경이 참석했다.

이날 배종옥은 "영화를 다 찍고 나서 개봉이 늦춰진 경우는 저로서는 처음이다"라고 운을 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종옥이 '결백' 개봉을 맞는 소감을 전했다.

4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결백'(감독 박상현)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박상현 감독과 배우 신혜선, 배종옥, 허준호, 태항호, 홍경이 참석했다.

이날 배종옥은 "영화를 다 찍고 나서 개봉이 늦춰진 경우는 저로서는 처음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좀 답답하기도 하고, '개봉할 수 있을까' 그런 생각이 들었는데, 개봉 날짜가 정해지니 오히려 마음이 가볍다. 저희 영화를 즐겁게 봐주실 것이라는 마음이 있다"고 덧붙였다.

'결백'은 아빠의 장례식장에서 벌어진 막걸리 농약 살인사건, 기억을 잃은 채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몰린 엄마 화자(배종옥 분)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정인(신혜선)이 추시장(허준호)과 마을 사람들이 숨기려 한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무죄 입증 추적극. 6월 10일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