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가발 공개..'#살아있다' 100만 공약 지켰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입력 2020.06.30. 16:31

배우 유아인이 영화 '#살아있다' 100만 돌파 공약을 지켰다.

그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준우 과거#살아있다#100만 공약#가발공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유아인은 덥수룩한 가발을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앞서 유아인은 27일 브이 라이브에서 "'#살아있다'가 100만 관객을 돌파하면 오준우가 원래 쓰려고 했던 헤어스타일을 공개하겠다"라고 밝힌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배우 유아인이 영화 ‘#살아있다’ 100만 돌파 공약을 지켰다.

그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준우 과거#살아있다#100만 공약#가발공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유아인은 덥수룩한 가발을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앞서 유아인은 27일 브이 라이브에서 “‘#살아있다’가 100만 관객을 돌파하면 오준우가 원래 쓰려고 했던 헤어스타일을 공개하겠다”라고 밝힌 바 있다.

유아인은 ‘#살아있다’가 200만 관객을 넘으면 펭수화의 미공개 영상을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