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다' 유아인, 장발도 찰떡..100만 공약 이행

노규민 입력 2020.06.30. 17:03

배우 유아인이 영화 '#살아있다' 100만 돌파 공약을 이행했다.

유아인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준우 과거 #살아있다 #100만 공약 #가발공개"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아인은 얼굴의 반을 덮을 정도로 긴 앞머리가 인상적인 가발을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앞서 유아인은 지난 27일 V라이브에서 "'#살아있다'가 100만명 관객을 돌파하면 준우 원래 설정 헤어스타일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배우 유아인/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유아인이 영화 '#살아있다' 100만 돌파 공약을 이행했다.

유아인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준우 과거 #살아있다 #100만 공약 #가발공개"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아인은 얼굴의 반을 덮을 정도로 긴 앞머리가 인상적인 가발을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정돈 되지 않은 모습인데도 스타일리시한 분위기가 풍겨 눈길을 끈다.

앞서 유아인은 지난 27일 V라이브에서 "'#살아있다'가 100만명 관객을 돌파하면 준우 원래 설정 헤어스타일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또 200만명을 넘긴다면 펭수와의 미공개 영상을 공개하겠다고 했다.

'#살아있다'는 지난 24일 개봉해 112만7872명을 동원하며 흥행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