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타투데이

강하늘, '드림' 노개런티 지원사격..박서준X아이유 재회[공식]

한현정 입력 2020. 08. 19. 11:24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강하늘이 이병헌 감독의 신작 '드림'에 노개런티로 우정 출연, 박서준 아이유와 다시 만난다.

'극한직업'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은 선수생활 최대 위기에 놓인 축구선수 홍대(박서준 분)와 생전 처음 공을 잡아본특별한 국가대표 선수들의 홈리스 월드컵 도전을 그린다.

강하늘은 이병헌 감독과 박서준, 아이유와의 친분으로 우정 출연하게 됐다.

이병헌 감독의 작품 '스물'에 출연했으며 박서준과는 영화 '청년경찰'을 함께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강하늘이 이병헌 감독의 신작 '드림'에 노개런티로 우정 출연, 박서준 아이유와 다시 만난다.

강하늘 측은 19일 "강하늘이 최근 '드림' 촬영을 마쳤다. 우정출연으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극한직업'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은 선수생활 최대 위기에 놓인 축구선수 홍대(박서준 분)와 생전 처음 공을 잡아본특별한 국가대표 선수들의 홈리스 월드컵 도전을 그린다. 박서준과 아이유가 주연을 맡았다.

강하늘은 이병헌 감독과 박서준, 아이유와의 친분으로 우정 출연하게 됐다. 이병헌 감독의 작품 '스물'에 출연했으며 박서준과는 영화 '청년경찰'을 함께 했다. 아이유와는 SBS 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드림'은 내년 개봉을 목표로 촬영 중이다.

kiki2022@mk.co.kr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