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1

[N화보] 공유, 품격있는 남자의 '슈트 핏'..독보적인 피지컬

정유진 기자 입력 2020.09.16. 17:36

배우 공유가 기품이 느껴지는 '슈트 핏'을 선보였다.

16일 공개된 지큐 코리아 10월호 화보 속 공유는 랄프 로렌 퍼플 라벨의 근사한 슈트를 입고서 진중하고 위트 넘치는 매력을 오가며 레전드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화보와 함께 진행한 인터뷰에서 공유는 "클래식한 것을 점점 더 동경하게 된다"며 "시간이 흘러야 비로소 알게 되는 멋이 있더라"고 말했다.

공유는 영화 '서복'의 촬영을 마쳤으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고요의 바다' 출연을 확정 지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GQ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공유가 기품이 느껴지는 '슈트 핏'을 선보였다.

16일 공개된 지큐 코리아 10월호 화보 속 공유는 랄프 로렌 퍼플 라벨의 근사한 슈트를 입고서 진중하고 위트 넘치는 매력을 오가며 레전드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턱시도 슈트, 베스트, 셔츠, 트렌치코트 등 품격이 느껴지는 클래식한 의상을 우월한 피지컬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GQ 코리아 제공 © 뉴스1
GQ 코리아 제공 © 뉴스1

화보와 함께 진행한 인터뷰에서 공유는 "클래식한 것을 점점 더 동경하게 된다"며 "시간이 흘러야 비로소 알게 되는 멋이 있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과하거나 화려한 것보다는 베이식하고 클래식한 멋이 있는 옷을 좋아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공유는 영화 '서복'의 촬영을 마쳤으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고요의 바다' 출연을 확정 지었다. 그는 "공교롭게도 앞으로 선보일 영화가 모두 일관성 있게 근미래를 다루고 있다"며 차기작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내가 요즘 갖고 있는 정서나 사고방식이 반영된 선택 같다"며 "현시대를 살아가는 사람 중 한 명으로서 다가올 미래가 궁금하면서 한편으로는 걱정도 된다"고 선택 이유를 밝혔다.

공유는 "시간이 지나고 나서 나의 필모그래피에 대해 생각해보면, 그 시작점은 인간에 대한 연민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eujenej@news1.kr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