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OSEN

"내가 사랑하는 작품"..봉준호 호평 '페어웰', 2월 4일 국내 극장 개봉

김보라 입력 2021. 01. 21. 11:00

기사 도구 모음

영화 '페어웰' 측이 내달 4일(목) 국내 개봉을 앞두고 한국계 최초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배우 아콰피나의 빛나는 연기와 진심 어린 인터뷰가 담긴 '아콰피나 예고편'을 전격 공개했다.

'페어웰'(감독 룰루 왕, 수입배급 오드)은 뉴욕에 사는 빌리와 그녀의 가족들이 할머니의 남은 시간을 위해 벌이는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거짓말을 담았다.

여기에 주인공 빌리 역을 맡은 아콰피나가 한국계 최초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전 세계를 놀라게 만들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보라 기자] 영화 '페어웰' 측이 내달 4일(목) 국내 개봉을 앞두고 한국계 최초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배우 아콰피나의 빛나는 연기와 진심 어린 인터뷰가 담긴 ‘아콰피나 예고편’을 전격 공개했다.

'페어웰'(감독 룰루 왕, 수입배급 오드)은 뉴욕에 사는 빌리와 그녀의 가족들이 할머니의 남은 시간을 위해 벌이는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거짓말을 담았다.

'페어웰'은 전 세계 33관왕 157개 부문 노미네이트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여기에 주인공 빌리 역을 맡은 아콰피나가 한국계 최초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전 세계를 놀라게 만들었다. 봉준호 감독은 "내가 사랑하는 작품"이라는 관람 후기를 남겼다.

아콰피나는 수상 직후 CNN 방송 등 미국 주요 매체들로부터 “아콰피나가 골든글로브의 역사를 만들었다”는 찬사를 받았다. '페어웰'에서는 할머니와의 이별을 앞두고 가족들의 거짓말을 밝히려 하는 손녀 빌리로 분해 독보적인 매력과 함께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이날 공개된 ‘아콰피나 예고편’은 전 세계가 반한 아콰피나의 빛나는 열연과 진심 어린 인터뷰가 더해져 '페어웰'의 관람 욕구를 증폭시킨다. 아콰피나는 “한 사람이 할머니와 공유하는 보편적인 사랑에 대한 이야기예요. 할머니 손에 자란 제겐 굉장히 특별했죠”라며 영화와 빌리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실제로 4살 때부터 할머니와 함께 자라온 아콰피나에게 빌리는 자기 자신 그 자체였던 것. 또한 '페어웰'은 룰루 왕 감독의 자전적인 이야기에서 탄생한 영화로 감독과 배우의 진정성이 더욱 기대를 북돋는다.

'페어웰' 은 2월 4일부터 전국 CGV에서 만날 수 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예고편 영상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