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포츠조선

[공식]한소희 측 "건강상 이유 '젠틀맨 하차..의료진 권유로 회복 전념"(전문)

이승미 입력 2021. 08. 04. 09:11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배우 한소희가 영화 '젠틀맨'에서 하차한다.

한소희의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는 "한소희가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젠틀맨'에서 하차하게 됐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한소희는 바쁜 일정 속에서도 영화 제작진과 긴밀히 협의하며 '젠틀맨' 출연에 대해 의욕을 가지고 있었지만, 피로 누적 및 건강상의 이유로 인해 당분간 휴식이 필요하다는 의료진의 권유 및 판단으로 제작진, 소속사와 논의 끝에 몸과 마음을 재정비할 시간을 가지기로 결정하게 됐다.

소속사는 "영화 '젠틀맨'을 통해 한소희 배우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팬분들을 만나 뵙고자 하였으나,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한 물리적 시간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이른 점 양해 부탁드린다. 한소희는 당분간 건강회복에 전념하며, 건강하고 밝은 모습으로 새로운 작품으로 인사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국산 OTT 플랫폼 웨이브에서 처음 제작하는 오리지널 영화인 '젠틀맨'은 폼생폼사 흥신소 사장이 살인 누명을 벗으려다 거대한 사건에 휘말리는 경쾌한 범죄 오락물이다. 앞서 '대세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주연을 맡는다고 알려져 큰 기대를 모은 바 있다.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로 평단의 주목을 받은 신예 감독 김경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제작사는 '트릭스터(TRICKSTER)', 공동제작사는 에이치앤드 엔터테인먼트다. 내년 5월 극장상영 후 웨이브를 통해 월정액 독점 영화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chosun.com

▶한소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9아토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배우 한소희씨가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젠틀맨〉에서 하차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한소희씨는 바쁜 일정 속에서도 영화 제작진과 긴밀히 협의하며 <젠틀맨> 출연에 대해 의욕을 가지고 있었지만, 피로 누적 및 건강상의 이유로 인해 당분간 휴식이 필요하다는 의료진의 권유 및 판단으로 제작진, 소속사와 논의 끝에 몸과 마음을 재정비할 시간을 가지기로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영화 <젠틀맨>을 통해 한소희 배우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팬분들을 만나 뵙고자 하였으나,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한 물리적 시간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이른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한소희씨는 당분간 건강회복에 전념하며, 건강하고 밝은 모습으로 새로운 작품으로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