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엔

전 세계 韓 최초 개봉 '007 노 타임 투 다이' 역대 최고 사전예매량 기록

김노을 입력 2021. 09. 25. 09:40

기사 도구 모음

전 세계가 기다려 온 액션 블록버스터 '007 노 타임 투 다이'가 시리즈 사상 최고 예매량을 기록하며 본격 흥행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감독 캐리 후쿠나가)가 역대 시리즈 사상 최고 사전 예매량을 기록하며 압도적 흥행 신드롬을 예고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김노을 기자]

전 세계가 기다려 온 액션 블록버스터 '007 노 타임 투 다이'가 시리즈 사상 최고 예매량을 기록하며 본격 흥행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감독 캐리 후쿠나가)가 역대 시리즈 사상 최고 사전 예매량을 기록하며 압도적 흥행 신드롬을 예고한다. 9월 25일 오전 7시 30분 기준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에 따르면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예매량 6만2,005장을 기록했다.

이는 기존 역대 시리즈 최고 사전 예매량 5만8,616장을 기록했던 '007 스펙터'의 기록을 뛰어넘는 스코어로, 팬데믹 시대 극장가에 새로운 흥행 신드롬을 이끌 것을 예고한다.

이처럼 대한민국 예비 관객들의 가슴을 설레게 하는 액션 블록버스터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다니엘 크레이그가 선보일 ‘제임스 본드’의 마지막 미션을 그릴 예정으로 폭발적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2억 5천만 불의 시리즈 사상 최고 제작비를 통한 역대급 스케일과 시리즈 최초 IMAX 카메라 촬영 등 이제까지 보지 못한 새로운 '007' 시리즈의 탄생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사상 최악의 적 ‘사핀’(라미 말렉)과의 강렬한 대결은 물론, 그 이면에 숨겨진 음모 등 다채로운 스토리까지 담고 있어 더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전 세계가 기다려 온 화제작임을 입증하고 있는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가장 강력한 운명의 적의 등장으로 죽음과 맞닿은 작전을 수행하게 된 제임스 본드의 마지막 미션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압도적인 리얼 액션과 예측 불가능한 스토리, 시리즈 사상 가장 다양한 캐릭터의 활약을 장착하고 컴백을 준비하고 있는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오는 29일 대한민국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 (사진=유니버설 픽쳐스 제공)

뉴스엔 김노을 wiwi@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