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포츠경향

'오징어게임' 결국 일냈다..전세계 넷플릭스 성적 1위

이선명 기자 입력 2021. 09. 25. 17:4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이 한국 넷플릭스 콘텐츠 최초로 전세계 흥행 성적 1위를 기록하는 쾌거를 이뤘다. 넷플릭스 제공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이 한국 드라마 최초로 전 세계 흥행 성적 1위를 달성했다.

OTT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패트롤 전 세계 넷플릭스 TV쇼 부문 24일 집계에서 ‘오티스의 비밀상담소 시즌2’(764점)를 근소한 차로 따돌리고 1위(788점)를 기록했다.

‘루시퍼’(507점)와 ‘종이의집 시즌5’(352점), ‘리버데일 시즌5’(197점) 등이 5위권을 형성했으나 1·2위와의 격차는 컸다.

영화를 포함한 한국 드라마 작품이 넷플릭스 전 세계 랭킹 1위를 차지한 것은 ‘오징어게임’이 첫 기록이다. ‘오징어게임’이 공개된 지 일주일만에 이뤄낸 기록으로 국내 넷플릭스를 포함해 미국, 독일, 일본, 호주 등 주요국에서도 정상에 이름을 올렸다. 범위를 넓히면 칠레, 이집드, 홍콩, 대만, 멕시코 등 40여 개 국가에서도 1위를 기록 중이다.

전세계 넷플릭스 TV쇼 부문 흥행성적(위)과 해외 온라인몰에서 판매되고 있는 ‘오징어게임’ 관련 굿즈들. 홈페이지 캡처


‘오징어게임’의 흥행 여파도 이어지고 있다. 핼로윈데이를 앞두고 있는 미국에서는 ‘오징어게임’ 참가자들이 입는 의상과 관리자들의 가면 등 굿즈가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 이밖에도 ‘오징어게임’에 등장하는 ‘달고나 세트’를 비롯해 도시락 등 관련 상품들이 고가에 팔리며 대중의 관심을 받고 있다.

넷플릭스도 ‘오징어게임’의 흥행세에 동참해 눈길을 끌었다. 넷플릭스 CEO 리드 헤이스팅스는 초록색 운동복을 입고 자신을 이정재에 이은 ‘457번 참가자’라고 소개했다.

이선명 기자 57km@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