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엔

'이터널스' 마동석 어땠나 "크림빵에서 크림만 빼먹은 느낌"[영화보고서:리뷰①]

허민녕 입력 2021. 10. 28. 18:04

기사 도구 모음

크림 빵에서 크림만 빼먹은 느낌.

10월28일 오후 서울 용산CGV IMAX관에서 열린 '이터널스' 프리미어에는 마블의 새로운 텐트 폴 영화이자 마동석의 출연까지 더해져 사회적 거리두기만 아니었다면 입추의 여지없이 가득 찼을 게 틀림없을 만큼 국내 거의 모든 매체들이 참여, 영화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대변했다.

영화를 둘러싼 최대 관심사가운데 하나인 '이터널스' 속 마동석은 어땠을까.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허민녕 기자]

크림 빵에서 크림만 빼먹은 느낌. ‘영악(?)스럽다’고 표현하는 게 적확할 듯한 마동석 활용법. 실체를 드러낸 일명 ‘K-싸대기’는 ‘밈’(Meme)이 될 가능성이 농후지만, 못내 아쉽다 ‘비중’이.

한국 배우 최초의 마블러(Marveler) ‘마블리’ 마동석의 ‘이터널스’가 드디어 공개됐다. 10월28일 오후 서울 용산CGV IMAX관에서 열린 ‘이터널스’ 프리미어에는 마블의 새로운 텐트 폴 영화이자 마동석의 출연까지 더해져 사회적 거리두기만 아니었다면 입추의 여지없이 가득 찼을 게 틀림없을 만큼 국내 거의 모든 매체들이 참여, 영화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대변했다.

영화를 둘러싼 최대 관심사가운데 하나인 ‘이터널스’ 속 마동석은 어땠을까. 마블과 이 영화 연출자인 클로이 자오가 마동석을 관찰한 건 확실한데, 글쎄 배우로서 그의 성장사를 지켜본 국내 팬들 시각에선 너무 ‘보이는 것’만 본 건 아니었을까 그런 아쉬움이 남는다.

이터널스 멤버 길가메시 역을 맡은 마동석의 주무기는 ‘주먹.’ 최근 공개된 예고편에서 얼핏 드러내 화제 만발인 마동석의 시그니처이기도 한 ‘K-싸대기’는 또 봐도 시원하고, 어떤 연유인지 ‘뿌듯함’마저 인다.

영화 중간중간 ‘부비트랩’처럼 심어 둔 폭소의 뇌관이 되기도 하지만, 어느 대목에 이르러 당혹감을 감출 수 없는 순간이 온다. 이터널스 멤버로서 분명 더 큰 존재감을 드러낼 수 있었음에도, 마블 세계관에서의 마동석은 왜 이 정도밖에 안됐는지 ‘한계를 절감’하게도 된다.

종주국 미국을 중심으로 전개 중인 프로모션에서 안젤리나 졸리가 그토록 마동석을 ‘대놓고 애정’하는지는 영화를 보면 충분히 수긍이 갈듯. 어쨌던 마블로 ‘눈에 띄게’ 할리우드에 입성하게 된 마동석이 ‘이터널스’를 계기로 유니버설 등 또다른 메이저 스튜디오의 러브콜을 곧 받게 될지도 모르겠다. ‘분노의 질주’가 유니버설 거다.

‘이터널스’의 국내 개봉일은 11월3일. 12세 이상 관람가다.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뉴스엔 허민녕 mign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