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무비톱10] 감옥에 들어갔던 할리우드 스타들 (2)

최승우 입력 2018.10.01. 21:4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고는 쳐도 최소한 죄 짓지 맙시다

얼마 전 미국의 유명 코미디언 빌 코스비가 성폭행 혐의로 최대 10년형을 선고받았다. 미국의 ‘국민 아빠’에서 단번에 천하의 악한으로 추락한 것은 물론이고, 여생을 감옥에서 보내게 될 판이다. 할리우드의 수많은 트러블 메이커들 가운데서도 잠시나마 ‘다녀온’ 스타들은 누가 있는지 알아본다.


1. 크리스찬 슬레이터

출처 : Inverse

한때 청춘스타로 이름을 날렸던 크리스찬 슬레이터는 일찍 스타가 된 아역배우의 안 좋은 전례를 그대로 밟았다. 본인의 말에 따르면 <장미의 이름>으로 스타가 됐던 열여섯 살 당시 이미 알콜중독 상태였다고. 1990년대 내내 알콜과 약물중독으로 온갖 문제를 일으켰고, 불법무기소지와 폭행으로 체포되기도 했다. 술에 취한 상태에서 여자친구를 폭행해서 기소된 적이 있으며, 1997년에는 경찰을 폭행한 혐의로 징역 3개월을 구형받고 59일을 복역했다.

크리스찬 슬레이터Christian Slater
수상
없음
작품
용의자: 폭탄 테러를 막아라(2012), 애더럴 다이어리(2015), 백투더 씨(2012), 님포매니악 볼륨 2(2013), 님포매니악 볼륨 1(2013), 화이트 스완(2012), 불릿 투 더 헤드(2012), 다크 스페이스(2013), 지.지.지(2011), 플레이백(2012), 새크리파이스(2011), 이고르와 귀여운 몬스터 이바(2008), 바비(2006), 콰이어트 맨(2007), 트러블 앤 섹스(1999), 푸른 눈의 평양 시민(2006), 할로우맨 2(2006), 처칠(2004), 마인드 헌터(2004), 컨텐더(2000), 윈드토커(2002), 하드 캐쉬(2002), 다이아몬드를 쏴라(2001), 3000마일(2001), 베리 배드 씽(1998), 줄리안 포(1997), 하드 레인(1998), 미스터 플라워(1996), 브로큰 애로우(1996), 일급 살인(1995), 뱀파이어와의 인터뷰(1994), 트루 로맨스(1993), 요정 크리스타(1992), 터커(1988), 초보 영웅 컵스(1992), 자유시대(1991), 의적 로빈후드(1991), 장미의 이름(1986), 영 건스 2(1990), 볼륨을 높여라(1990), 야망의 계절(1989), 언테임드(1993), 가장과 익명(2003), 슬립스트림(2007), 쥬랜더(2001), 헤더스(1989), 지미 헐리우드(1994), 어둠 속의 외침(1990), 어론 인 더 다크(2005), 러브 라이즈 블리딩(2008), 라이즈 & 일루젼스(2009), 저니 투 선댄스(2009), 전자 오락의 마법사(1989), 셜록 홈즈(1981), 더 딜(2005), 더 굿 셰퍼드(2004), 캣워크(1996), 스케이트 보드(1989), 사랑의 랩소디(1989), 모세와 십계(2007), 위드아웃 맨(2011), 돌란스 캐딜락(2009), 리버 머더스(2011), 라이츠 오브 패시지(2011), 소피아(2012), 퍼슈드(2004), 돈 라이더: 분노의 총잡이(2012), 솔저스 오브 포춘(2012), 언디스퓨티드 : 1대 100의 혈투(2012), 더 파워 오브 퓨(2012), 웨이 오브 더 위키드(2014), 록 더 보트(1993), 애스크 미 애니씽(2014), 킹 코브라(2016), 서밋(2017), 더 와이프(2017), 퍼블릭(2018), 수어사이드 스쿼드: 헬 투 페이(2018)


2.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출처 : Youth Incorporated Magazine

지금은 완전히 재기해서 세계 최고액 개런티를 받는 배우가 됐지만, 한때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알아주는 ‘개차반’이었다. 감옥과 마약중독자 재활센터를 하도 드나들어 캐스팅 기피대상이 됐을 정도. 심지어 마약에 절여져서 이웃집 소년의 방에 들어가 알몸으로 잠을 자거나, 동료 숀 펜이 강제로 재활원에 집어넣자 탈출하기도 했다. 1999년에는 보호관찰 기간 동안 의무적으로 받아야 하는 정기 마약 테스트를 빼먹었다가 걸려서 결국 3년을 복역해야 했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Robert Downey Jr.
수상
2015.04.12 제24회 MTV영화제 MTV 제너레이션상 외 11건
작품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 스파이더맨 : 홈커밍(2017),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2016), 어벤져스 :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 당신의 성인을 알아보는 법(2006), 아메리칸 셰프(2014), 애니 레보비츠: 렌즈를 통해 들여다본 삶(2006), 아이언맨 3(2013), 어벤져스(2012), 셜록 홈즈: 그림자 게임(2011), 듀 데이트(2010), 아이언맨 2(2010), 셜록 홈즈(2009), 솔로이스트(2009), 트로픽 썬더(2008), 찰리 바틀렛(2007), 인크레더블 헐크(2008), 아이언맨(2008), 에로스(2004), 퍼(2006), 조디악(2007), 굿나잇 앤 굿럭(2005), 고티카(2003), 인 드림스(1999), 진저브레드 맨(1998), 도망자 2(1998), 원 나잇 스탠드(1997), 리차드 3세(1995), 숏컷(1993), 올리버 스톤의 킬러(1994), 채플린(1992), 온리 유(1994), 사랑의 동반자(1993), 에어 아메리카(1990), 백 투 스쿨(1986), 스포트라이트(1991), 1969(1988), 환상의 발라드(1987), 회색 도시(1987), 터프(1985), 암흑의 차이나타운(1989), 투 걸스(1997), 데인저 존(1996), 뱅뱅(1994), 원더 보이즈(2000), 블랙 앤 화이트(1999), 세기의 영화(1994), 앨리의 사랑 만들기(1997), 키스를 빌려드립니다(1988), 레스터레이션(1995), 천사의 선택(1989), 홈 포 더 할리데이(1995), 노래하는 탐정(2003), 스캐너 다클리(2006), 키스 키스 뱅 뱅(2005), 섀기 독(2006), 럭키 유(2007), 찰리 채플린의 인생, 그리고 예술(2003), 아웃사이더(2005), 모던 워리어(2007), 유카탄(2013), 디어 아메리카: 레터스 홈 프롬 베트남(1987), 라스트 파티(1993), 오토 모티브스(2000), 러브 & 디스트러스트(2010), 더 저지(2014), 마블: 슈퍼히어로 군단의 비밀(2014), 록 더 보트(1993), 겟 아웃 더 보트(1988), 파운드(1970), 댓츠 애디쿼트(1989), 게임 6(2005)


3. 패리스 힐튼

출처 : Miami.com

이제는 ‘막장녀 이미지를 영리하게 활용하는 사업가’ 정도로 이미지가 바뀐 면은 있지만, 패리스 힐튼이 실제로 사고를 많이 치고 다닌 것 또한 사실이다. 2007년에는 음주운전으로 면허가 정지된 상태에서 또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돼 45일간의 징역형을 선고받았다.(나중에 23일로 감형) 패리스 힐튼은 “내가 잘못한 건 분명하지만 사회봉사 명령을 받을 줄 알았다”며 감옥 생활은 꿈에도 생각 못했기 때문에 충격적인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4. 찰리 쉰

출처 : Hollywood Reporter

과거 찰리 쉰은 동년배인 톰 크루즈와 늘 비교될 만큼 청춘스타 유망주였다. 그러나 결과적으로 톰 크루즈는 대배우가 되었고 찰리 쉰은 막장스러운 사생활로 커리어를 망친 퇴물이 되었다. 그의 사고는 마약과 폭행 등 일일이 나열하기도 힘든데, 2010년에는 아내 브룩 밀러를 폭행해서 결국 30일의 옥살이를 했다. 법원은 찰리 쉰에게 보호관찰 기간을 늘리는 선택권을 주는 것도 고려했지만, 평소 그의 행실을 감안해 차라리 실형이 낫겠다는 판단을 했다고.


5. 빌 코스비

출처 : CNN.com

빌 코스비의 사생활에 대한 소문은 1990년대 중반부터 나오기 시작했지만, ‘미국의 국민아빠’ 이미지에 영향을 미칠 정도는 아니었다. 그러나 2014년 인기 코메디언 한니발 버레스가 빌 코스비를 ‘강간범’이라고 직격했고, 이에 주목한 언론의 취재로 추문이 줄줄이 드러났다. 그에게 약물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들의 수는 50명이 넘는다. 빌 코스비는 막강한 변호사 군단을 선임해 위기를 모면하려 했지만, 결국 징역 10년의 중형을 피할 수 없었다.



페이퍼백 에디터 | 최승우
movie.paperbag@gmail.com
저작권자 ©페이퍼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남산의 부장들 평점 08 . 01 예매율54.95%
  2. 2위 히트맨 평점 06 . 07 예매율13.76%
  3. 3위 미스터 주: 사라진 VIP 평점 08 . undefined 예매율8.59%
  4. 4위 스파이 지니어스 평점 09 . 02 예매율5.97%
  5. 5위 해치지않아 평점 06 . 07 예매율5%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