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007' 시리즈 샘 멘데스 감독, 1차 세계대전 다루는 <1917>로 돌아온다

문주은 입력 2018.12.17. 17:01 수정 2018.12.18. 08:5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무비스트=문주은 기자]



샘 멘데스 감독이 전쟁영화로 돌아온다.

13일(현지시각) 미 엔터테인먼트 매체 데드라인은 멘데스 감독이 제1차 세계대전을 다루는 영화 <1917>을 연출한다고 전했다.

영화의 구체적인 줄거리는 밝혀지지 않았다. 각본은 멘데스 감독이 직접 썼다. <캡틴 판타스틱>(2016)의 조지 맥케이와 미국 드라마 <왕좌의 게임> 시리즈의 딘-찰스 채프먼이 출연한다.

유명 연극 연출가였던 멘데스는 <아메리칸 뷰티>(2000)로 영화계에 데뷔해 아카데미 작품상과 감독상을 거머쥔 실력파 감독이다. <로드 투 퍼디션>(2002)과 <007 스카이폴>(2012) 등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영화는 2019년 4월 제작에 들어간다. 북미 기준 12월 25일에 제한적으로 공개된 뒤, 2020년 1월 10일 개봉 예정이다.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평점 07 . undefined 예매율22.59%
  2. 2위 인비저블맨 평점 07 . 01 예매율19.84%
  3. 3위 1917 평점 07 . 03 예매율17.26%
  4. 4위 정직한 후보 평점 07 . 06 예매율10.53%
  5. 5위 작은 아씨들 평점 07 . 06 예매율9.92%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