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스타그램] 어떤 역할도 자신의 색으로 소화하는 배우 '서영희'

amy 입력 2018.11.07. 20:0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충무로 대표 연기파 배우
출처: 화이브라더스 인스타그램 (@huayibrothers)

서영희가 오랜만에 공포 영화의 주연을 맡아 관객에게 오싹함을 선사한다. 국내 공포 영화의 수작으로 손꼽히는 동명 영화 리메이크작 [여곡성]에서 기이한 죽음이 이어지는 저택의 주인 '신씨 부인' 역을 맡았다.

출처: 서영희 인스타그램 (@02leela)

1999년부터 연극과 청소년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를 시작했고, 2002년 영화 [질투는 나의 힘]에서 처음으로 주연을 맡으며 배우의 길을 걷게 되었다.

출처: 서영희 인스타그램 (@02leela)

[클래식], [마파도], [무도리], [며느리 전성시대]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조금씩 이름을 알렸고,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에서 주연 '하선애' 역으로 신인여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을 입증했다.

출처: CJ 엔터테인먼트, (주)쇼박스, 스폰지이엔티

처음으로 대중에게 이름을 각인시킨 작품은 2008년 [추격자]로, 마지막 희생자 ‘김미진’ 역을 연기하여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후 2008년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에서 주연 ‘김복남’ 역으로 스릴러에 걸맞은 놀라운 연기력을 선보였고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확실히 다졌다.

출처: 화이브라더스 인스타그램 (@huayibrothers), 서영희 인스타그램 (@02leela)

필모그래피를 살펴보면, 쫓기고 다치고 죽을 위기에 처하는 등 유난히 고초를 겪는 역할을 많이 맡아온 것이 확연히 드러난다. 그 때문에 ‘고난 전문 배우’라는 별명도 가지고 있다. 하지만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출중한 연기력으로 다양한 역할을 모두 소화해낸다.

출처: 서영희 인스타그램 (@02leela), 화이브라더스 인스타그램 (@huayibrothers)

최근 [탐정: 더 비기닝], [탐정: 리턴즈] 시리즈를 통해 존재감을 드러냈는데, 이번에는 공포 연기로 얼마나 관객들을 놀라게 할지 기대가 된다. 본인은 피 분장이 잘 어울린다고 웃으며 말하는 서영희의 스릴 있는 연기를 관객들이 즐겁게 관람하기를 바란다.

여곡성The Wrath 평점7.17.1점
감독
유영선
출연
서영희, 손나은, 이태리, 박민지, 최홍일, 손성윤, 이재아, 김호창, 이해나
장르
공포
개봉
2018.11.08

제보 및 문의 contact@tailorcontents.com

저작권자 ©테일러콘텐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