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판빙빙 100억원 은닉?..이중계약·탈세 혐의로 출국금지설 제기

에디터 신동혁 입력 2018.07.30. 14:10 수정 2018.07.30. 14:1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중국 인기 여배우 판빙빙(范氷氷)이 거액의 탈세를 했다는 혐의가 논란이 증폭되고 있다.

 

AP=연합뉴스

30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지난 28일 판빙빙과 그의 동생 판청청(范丞丞)이 세금포탈 혐의로 중국 당국에 의해 출금 금지를 당했고, 그 주변 인물들이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당국은 지난달 말부터 판빙빙의 탈세 혐의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으며, 탈세 혐의와 관련된 회사의 재무·회계 담당자를 구금해 조사하고 있다고 중국 경제관찰보는 전했다.

이 기사는 28일 온라인에 올라온 후 급속히 중국 누리꾼들 사이에 퍼져나갔으나, 불과 한 시간 만에 삭제돼 의혹을 키우고 있다.

판빙빙의 탈세 혐의를 처음 제기한 사람은 중국 국영 방송인 중국 중앙(CC)TV의 토크쇼 진행자였던 추이융위안(崔永元)이다. 그는 지난달 초 웨이보 계정에 판빙빙이 4일간 공연하고 6000만 위안(약 100억 원)의 출연료를 받았으나, ‘음양계약서’(이중계약서)를 통해 이를 은닉했다고 주장해 파문을 일으켰다.

음양계약은 실제 받은 돈보다 낮은 금액을 적은 계약서를 만들어 세무 당국에 신고해 세금을 탈루하는 관행을 말한다.

판빙빙이 이를 부인하고 추이융위안도 자신의 주장을 철회하고 사과했지만, 의혹의 눈길은 누그러지지 않았다.

더구나 판빙빙이 이달 초 한 아동병원을 방문한 후 공식 석상에 나타나지 않고 그의 개인 블로그에도 지난달부터 글이 올라오지 않자, 판빙빙이 당국에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다는 소문마저 돌고 있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겨울왕국 2 평점 07 . 04 예매율64.45%
  2. 2위 포드 V 페라리 평점 08 . 07 예매율13.61%
  3. 3위 나이브스 아웃 평점 08 . 03 예매율4.92%
  4. 4위 감쪽같은 그녀 평점 08 . 03 예매율4.91%
  5. 5위 라스트 크리스마스 평점 08 . 01 예매율3.34%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