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더 서울어워즈②] 김다미·전종서·김영광..예측불허 영화부문 남녀신인상 주인공은?

에디터 신동혁 입력 2018.10.15. 14:00 수정 2018.10.15. 14:1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18년 영화계를 빛낸 신인은 누구일까? 그 주인공이 ‘제2회 더 서울어워즈’에서 가려진다.

 

'제2회 더 서울어워즈'가 오는 27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다. 지난해 첫 선을 보인 '더 서울어워즈'는 대중과 배우들이 함께하며 깊은 감동까지 선사한 시상식으로 호평을 받았다. 올해 진행될 '제2회 더 서울어워즈' 역시 대중과 배우 모두 공감할 수 있는 활약을 펼친 배우들이 각 부문 후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영화 부문 또한 수상의 주인공을 좀처럼 예측할 수 없다. 후보에 오른 배우들 모두 각 작품에서 오랜 경력의 배우들 못지않은 활약을 펼쳤다.

특히 여우신인상은 주인공을 가리기 쉽지 않다.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를 통해 데뷔작임에도 원톱 영화를 성공적으로 이끌어낸 김다미, '버닝'(감독 이창동)에서 파격적인 연기를 선보인 전종서가 후보에 들어갔다. '꾼'(감독 장창원)을 통해 능청스럽고 매혹적인 캐릭터로 걸그룹 이미지를 넘어 스크린 스타로 도약한 나나, '리틀 포레스트'(감독 임순례)에서 털털하고 귀여운 매력을 보이며 자연스러운 연기력을 펼친 진기주도 노미네이트 됐다.

김다미
수상
2018.10.05 제27회 부일영화상 신인여자연기상 외 2건
작품
마녀(2018), 나를 기억해(2017), 2017 동명이인 프로젝트(2017)
전종서
수상
없음
작품
버닝(2018), 콜(2018)
나나Nana
수상
2018.05.18 제23회 춘사영화제 여자 인기상 외 5건
작품
꾼(2017), 패션왕(2014), 두랍랍추혼기(2015)
진기주
수상
2014.10.슈퍼모델 선발대회 올리비아로렌상
작품
리틀 포레스트(2017)

 

남우신인상에도 자연스러운 연기력과 특유의 매력으로 스크린을 수놓은 배우들이 후보에 올랐다. '범죄도시'(감독 강윤성)에서 하얼빈 출신 조직폭력배 양태 역을 맡아 실감 나는 연기를 선보인 김성규, '너의 결혼식'(감독 이석근)을 통해 첫사랑만 바라보는 순정남 캐릭터를 그려낸 김영광이 노미네이트됐다.

또한 스크린 첫 도전이 된 '안시성'(감독 김광식)에서 안정적인 연기력과 캐릭터 표현력으로 존재감을 드러낸 남주혁, 독립영화 '폭력의 씨앗'(감독 임태규)을 통해 변화하는 인물의 내면을 섬세하면서도 강단 있게 표현한 이가섭도 후보에 있다.

이처럼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신인임에도 자신의 몫 그 이상을 해낸 배우들이 신인상 후보에 오르며 치열한 접전을 펼치고 있다. 과연 이들 중 신인상의 영광은 누구에게 돌아갈지 그 결과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대중과 배우들이 함께하는 축제 '제2회 더 서울어워즈'는 스포츠서울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오는 27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SBS를 통해 생중계된다.

김영광
수상
2014.12.SBS 연기대상 뉴스타상 외 3건
작품
원더풀 고스트(2018), 너의 결혼식(2018), 피끓는 청춘(2013), 차형사(2012)
남주혁
수상
2018.10.05 제6회 아시아 스타 어워즈 라이징 스타상 외 4건
작품
안시성(2017)

사진제공= 각 소속사 제공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예고편

현재페이지 1 / 3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남산의 부장들 평점 08 . 02 예매율54.95%
  2. 2위 히트맨 평점 06 . 07 예매율13.76%
  3. 3위 미스터 주: 사라진 VIP 평점 08 . undefined 예매율8.59%
  4. 4위 스파이 지니어스 평점 09 . 02 예매율5.97%
  5. 5위 해치지않아 평점 06 . 07 예매율5%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