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몸만 못쓰는 신하균, 머리만 못쓰는 이광수..한몸이 되다! [나의 특급 형제]

최재필 기자 입력 2018.05.14. 10:07 수정 2018.05.14. 10:0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영화 <나의 특급 형제>가 신하균, 이광수, 이솜까지 가세한 특급 캐스팅 조합을 확정 짓고 5월 하순 크랭크인 한다.

<나의 특급 형제>는 몸만 못쓰는 형 '세하', 머리만 못쓰는 동생 '동구'.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20년 동안 한 몸처럼 살아온 두 남자의 특급 우정을 그린 휴먼 코미디.

장르불문, 역할불문 언제나 완벽한 연기력을 뽐내는 ‘하균神’, 배우 신하균은 몸은 불편하지만 비상한 머리와 한시도 쉬지 않는 입으로 세상의 편견에 맞서 싸우는 형 ‘세하’ 역할을 맡아 또 한번 한계 없는 변신을 선보인다.

최근 종영한 드라마 [라이브]를 통해 연기자로서의 재능을 확실히 인정받은 이광수는 머리는 불편하지만 건강한 신체로 발군의 운동실력을 뽐내는 동생 ‘동구’ 역에 낙점되었다.

영화 <바람 바람 바람>, <웰컴 투 동막골>, <지구를 지켜라>, <킬러들의 수다> 등 코미디 장르에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준 신하균과 스크린과 TV에서 매 작품마다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 든 연기를 선보여 온 이광수가 선사할 급이 다른 형제 케미와 특급 코미디는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최근 영화 <소공녀>와 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등 다양한 영역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로 독보적인 캐릭터를 만들어온 배우 이솜은 ‘세하’와 ‘동구’가 세상의 벽을 깨고 나오도록 도와주며 유일하게 그들을 편견 없이 대하는 인물 ‘미현’ 역을 맡아 극에 또 다른 활력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방가? 방가!>, <강철대오: 구국의 철가방>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유머 넘치는 연민을 통해 유니크한 코미디 영화를 선보였던 육상효 감독의 차기작으로 <공동경비구역 JSA>,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건축학개론>, <아이 캔 스피크> 등을 제작해 온 ‘명필름’과 <오빠생각>의 ‘조이래빗’이 공동으로 제작을 맡아 대중성과 작품성을 겸비한 휴먼 코미디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나의 특급 형제>는 5월 하순 크랭크인 예정이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NEW/명필름)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실시간 예매순위

  1. 1위 알라딘 평점 08 . 07 예매율41.74%
  2. 2위 기생충 평점 07 . 08 예매율34.22%
  3. 3위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평점 06 . 05 예매율15.59%
  4. 4위 엑스맨: 다크 피닉스 평점 06 . 07 예매율1.63%
  5. 5위 천로역정: 천국을 찾아서 평점 08 . 09 예매율1.43%
전체보기